주토피아 –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완전체

주토피아

주토피아 보고 왔다. 디즈니나 픽사 드림웍스 등 애니메이션을 좋아라 한다. 그래도 게중에는 어른과 아이의 중간정도쯤의 감성인 픽사 작품들을 더 좋아했었는데 최근에는 디즈니와 픽사가 좀 비슷해 지는 느낌이다. 예전에 지극히 개인적으로 느끼기로는 디즈니는 픽사에 비해 지극히 어린이만을 위한 이야기 같은 느낌이었는데, 이번 디즈니 작품인 주토피아는 어른에게도 어린이에게도 어필할수 있는 메인 메세지가 있었다.

단짝이 되는 천적관계
단짝이 되는 천적관계

귀여운 캐릭터나 이쁜 도시 모습등도 흥미로웠지만, 이야기 중심에 흐르고 있는 메세지가 인상적이었다. 여태껏 디즈니는 본인의 꿈같은 개인적인 메세지가 많았는데, 이번은 ‘우리가 서로 다르지 않다.’ 는 사회적인 메세지를 들고나왔다. 세계 여기저기서 여러 갈등의 목소리가 커지는 지금 같은때 참 적절한 타이밍인거 같다.

주토피아
ㅋ 귀여웡

소감은..완벽하다. 이제껏 본 가장 완벽한 디즈니 애니메이션이 아니었나 싶다. 물론 가장 재밌게 본 작품은 아니지만 스토리, 메세지, 매력적인 캐릭터, 따듯하면서도 화려한 영상까지 모든게 탄탄하고 완벽한 완전체 같은 느낌이 들었다. (디즈니계의 GTA5 라고나 할까..;;)

앞으로도 이런 높이로 작품이 나왔음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넘 유치하지도 않고 그렇다고 무겁지도 않게 누구나 재밌게 즐길 수 있는 온가족의 영화. 그것에 가장 맞는 영화다.

마지막에 크레딧 보니까 한국인 이름이 많아서 좀 신기했다. 인프런에서 3D 컴퓨터그래픽 강의를 하고 있는 한국인 유한도 있고. 연예인 보는 기분.. 신기하면서도 부럽더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좀 쑥쓰럽네…ㅋㅋ 어쨌든 결론은 엄청 재밌고 좋은 영화니까 추천.

 

의견을 남겨주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