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금역 족발 맛있는 ‘김씨도마’

족발은 정말 친숙한 음식이다.
맛있는건 물론이거니와 시켜먹기도 편하니까 외식으로든 배달로든 정말 많이 먹는 음식이지.
치킨.. 탕슉.. 피자.. 등등 많은 맛있는 음식들이 있지만 가장 맛있다고 말할 순 없지만 족발만큼 여러가지 식감을 동시에 갖고 있는 음식은 없는 것 같다.

껍질은 쫄긴쫄깃하면서 비계는 부드러우면서 살코기는 푸석푸석하다.
게다가 뼈나 발톱을 들고 뜯어먹는 재미도 있고, 맛있는 집에서 먹는다면 재밌고, 맛있고 금상첨화다.

어느곳이나 족발집이 많지만, 미금역에 괜찮다 싶은 족발집이 있다.

미금역 족발 ‘김씨도마’ 미금역 맛집

배달전문 족발집은 아닌거 같고, 요즘 유행하는 깔끔한 인테리어 족발집이다.

둘이서 갔는데 맥주와 같이먹을땐 족발 하나 다 시키면 항상 남겨서

반족발 을 주문했다.
반족발+맥주+소주 이렇게.

족발ㅋㅋㅋㅋㅋㅋㅋ 족발.

나무도마 판에 깔끔하게 정돈되서 나온다.
다른 반찬은 야체(상추 배추 마늘 고추),양파겨자양념장,새우젓,쌈장,무김치속,부추,백김치.
이정도가 나온다.
물론 다른 반찬 사진은 못찍음.. 난 음식사진 찍는데 왤케 부끄러운지 몰겄어.ㅋㅋ
게다가 이날은 옆에 앉은 아저씨가 사진 왜찍냐고 물어보기 까지 하고….ㅋㅋㅋ ㅠㅠ

어쨌든 먹어보면
giphy마시쩡!!!!!!
진짜 맛있다. 잡내가 거의 없고 엄청 쫄깃쫄깃하고 부드럽고, 살부분은 탄탄하기도 하다.
족발을 삶고나서 고기 자른다음에 한번더 구워서 나오는듯. 먹다보니까 살짝 그흘린 부분도 있던거 보면 후라이팬 같은데 지져서 나오는거 같다. 물론 확인된 바는 없고..

미금역족발반짝반짝 거리는 저 족발들..
나중에 뼈나 발톱을 손으로 들고 먹으면 손도 반짝반짝 해진다.

이거랑 술이랑 좀 먹고나서 해장겸 마무리로
칼국수도 시켜먹었다.
시원한 해물 육수에 살짝 된장맛이 나는데 생각보다 훨씬 맛있어서 놀랐다.
특별하진 않고 맛있는 살짝 된장 칼국수 맛이다.

보통의 다른 족발집과 비교해봤을때 냄새가 거의 안난다. 돼지고기 냄새든, 족발특유의 양념냄새든.
껍질부분은 훨씬더 단단하면서 쫄깃쫄깃하다.
어렸을때 서울3대 족발이니 뭐니 유명했어서 세곳다 먹어봤는데 오히려 여기가 더 맛있는듯.

둘이 먹기는 양이 반족발이 괜찮은거 같다.
술까지 먹게 되면 옆테이블 보면 많이들 남기더라.

아니면 반반도 괜찮은듯 족발반,보쌈고기반 이렇게 나온다.
참고로 보쌈고기는 이렇게 생김.
미금역보쌈점심에 보쌈정식을 시키면 인당 고기 한줄과 밥,된장국,반찬 등이 나온다.
이거도 꽤나 훌륭하다.

여깄다.

미금역 족발 김씨도마

미금역 맛집

의견을 남겨주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