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에서 전복구이

역시 날씨 좋은날은 전복을 먹어야 하는군.
전복 선물이 들어왔는데 혼자 먹기 많은 양이라 회사로 가져와서 먹었다.

사무실에서 먹을까 싶다가 먹기로 해서 다 가져감.


나 소금 뿌리는거 왠지 영혼이 담겨있다. ㅋㅋ
전복손질 → 전복버터구이 → 전복내장볶음밥

손질은 좀 빡쌘거 같다. 손질하고 직후에 키친에서 수산시장 냄새 장난 아니었는데, 담엔 좀 더 냄새 안풍기고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거 같다.

우짜든 맛있었고 재밌었다.
전복은 별다른 요리없이 버터랑 소금만 있어도 엄청 맛있어서 좋은 식재료 같다.
그래서 비싼건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