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동천동 맛집 – 강원도 막국수

수지 동천동 맛집

맛집이라는 말 자체를 안좋아하지만, 여긴 항상 사람들 줄서 있는 곳이니 걍 맛집이라고 하자.ㅋ 정말 점심시간때는 무조건 줄서있다. 여름이라 더 그런듯.

우짜든 딱 보면 강원도 막국수 집이다. 간판에도 써있어.
수지 막국수
가게이름이 막국수임

사진에 그늘이라 잘 안보이지만 차 뒤에 사람들이 좌르르 줄 서있다. 식사시간만 되면 대기인원이 있다. 그래도 국수 특성상 빨리 빠지는편.

음식메뉴는 물막국수, 비빔막국수, 메밀전 이렇게 세개다.
원래 다 먹어봤는데 먹느라 정신팔려서 비빔밖에 없음.ㅠㅠ

IMG_1874
고명이 꽤 많다.

이렇게 야채랑 오이랑 간 고기도 고명으로 나온다. 꽤 맜있다. 하기사 비빔국수류는 맛없게 만들기도 힘들지만, 여긴 꽤 맛있는 편이다. 달지도 시지도 않고 그렇다고 정말 강원도 막국수처럼 심심하지도 않다. 딱 적당하다.

물막국수도 꽤 괜찮다. 보통 고기주는 냉면집들 처럼 엄청 시고 달고 자극적이진 않고, 평양냉면이랑 그런 고기주는 냉면집 중간정도 느낌이다. 그래서 너무 자극적인 냉면은 싫고, 평양냉면은 너무 심심하다 싶은 사람에게 좋은 선택인듯.

메밀전은 진짜 맛있다.
묽은 메밀 반죽위에 배추랑 파랑 올려서 얇에 지저냈는데 진짜 짱짱 담백하고 고소하고 배고프구만..

근데 면이 아쉽다. 메밀향이 하나도 안나서. 면이 강원도 막국수 안같고 칡냉면 같다. (물론 냉면이 훨씬 쫄쫄하긴 하지만..) 그래서 막국수 느낌보다는 오히려 냉면느낌이 훨씬 강하다. 오히려 최근 먹은 소바집의 면이 메밀향이 10배는 강함.;;

여깄다.
헐 이정돈 아닌거 같은데 평점 4.3 이네.

맞은편에 ‘쏭스핫도그’ 라고 핫도그집 있는데 거기 들려서 핫도그 하나 사먹길 추천함.
1000원짜리 핫도그치고 심하게 맛있다.

핫도그 치고 심하게 맛있다.
바사삭

의견을 남겨주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