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돼지집 돼지고기의 업그레이드.

돼지고기 진짜 많이 먹는다.
물론 대부분의 한국 사람이 그렇겠지만.

한국에 워낙에 많은 돼지고기 집이니 그놈이 그놈이려니 하지만 게중에는 뭔가 다르고 더 괜찮은 집이 있기 마련인데.
최근에 가장 괜찮은집이 하남돼지집 같다.
이거 처음 먹었을때는 분당 미금역 하남돼지집 이었는데, 우리집 근처 기흥구청앞에도 하나가 생겨서 어제 가봤다.
(기흥구청이라니까 모르는 애들은 시골인줄 아는데 분당선 신갈역 근처야..)

보통 고기집같이 삼겹살, 항정살, 갈매기살,목살 등등 부위별로 팔고
3종류 고기 세트로 파는 모둠세트가 2종류가 있다.
삼겹살, 목살 등이 들어간 그냥 모듬이랑.
가브리살,갈매기살,항정살 이렇게 있는 특별~뭐시기 였는데 메뉴 이름이 기억이 안난당.
두번째 구성이 만원정도 비싸다. 4만원대.
난 비싼거 시킴. 소주랑 클라우드도 시키고.
하남돼지집고기를 주문하면 저기 보이는 부스에서 초벌구이가 되어져서 온다.
좁은곳에서 불피우고 고기굽고 사투를 벌이시는거 같던데 힘들거 같다.

어쨌든 10분정도 기다리며 술한잔 하고 있으면, 초벌구이가 되어진 아름다운 고기가 대령된다.
서빙하시는 분이 가브리살,갈매기살,항정살 순으로 구워주시는데 자기가 굽는 보통의 다른 고기집과 다르게 고기를 거의 완벽하게 구워주고 잘라준다. 벽에 붙인 홍보 기사를 보니, 삼겹살의 패밀리레스토랑화 한다고 하던데 어느정도 기획 잘한거 같다. 구워줄때도 뭔가 멋있게 오와열을 맞춰서 굽기도 하고.
다른데도 그런지 모르겠는데, 고기가 다 구워지면 명이나물을 자기 앞접시에 펼치라고 한다. 그리고 그곳에 고기를 똭 놓아줌.
이렇게ㅋ하남돼지집 이 첫 고기가 이틀이 지난 지금도 생각날 정도로 맛있었다. 근데 확대샷 찍으니까 진짜 맛집 블로거 같음..ㅋㅋㅋ
아니 그게아니고 요즘 고기집들에서 명이나물이 유행인데 여기도 대세를 거르지 않고 메인 쌈으로 놓았다.

우짜든 고기가 다 익으면 타지 말라고 이렇게 놓아준다.하남돼지집
하남돼지집김치도 잘 구워주는데 김치는 좀 별로.너무셔. 이건 취향인데 요즘엔 구웠을때 배추 고소한맛도 좀 느껴지는 싱거운 김치 구워먹는게 더 맛있더라.

하남돼지집 의 전체적인 느낌은 ‘좋은 질의 돼지고기를 교육 잘 받은 돼지고기굽기er 가 구워준다.’ 이다.

서비스도 만족스러웠고. 명이나물이랑 같이 먹는 고기맛은 좀 과장해서 환상적이었다.
그 흔하디 흔한 돼지고기집 중에 특별히 기억에 남는 집이다.

미금역점도 여기도 둘다 정말 괜찮았다.
근데 기흥구청에서 좀더 비싼거 먹어서 그런지 아님 기분이 좋아서 그런지 기흥구청점 하남돼지집 에서 더 맛있게 먹긴했다.

기흥구청점은 여깄다.

의견을 남겨주세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