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

속썩이던 문제들이 해결됐다. 엉뚱한 문제가 생겨 그거 고치면서 같이 해결됐다. 몇가지 문제가 있긴 하지만 급한 문제는 아니다. 이제 어떻게 데이터를 모을지가 문제다. 사실 제품의 질 이상으로 데이터를 효과적으로 모으는 전략이 더 중요한게 사실이다.

일단 뿌려보고.

강아지는 역시 웰시코기가 좋겠다. 시바도 좋지만..

의견을 남겨주세용